https://hygall.com/498377766
view 4522
2022.09.24 02:25
음슴체와 노잼과 날조주의
문제시삭제

영화에선 매버릭이 먼저 빠졌지만 살짝 날조를 섞어서..


재생다운로드20220708_145741.gif

다들 뒤엉켜 웃고 떠들고 구르느라 자기 한 명쯤은 빠져도 눈치가 안 보일 틈을 노려 슬그머니 빠져나온 밥은 매버릭이 누워있던 선베드(선베드 주인은 저쪽에서 풋볼에 한창임)를 슬그머니 꿰찼음. 엉겁결에 터치다운도 하고 모두의 환호를 받았던 게 즐겁지 않은 건 아니지만 보고만 있어도 충분히 즐겁거든. 솔직하게 말해서 20kg 가까이 차이 나는 덩치들에 더 치이고 싶지 않기도 했고...
라고 하기에는 자기보다도 작은 피닉스와 헤일로도 저기서 한창 뛰고 있지만. 안경 쓴 사람은 잘못 부딪치면 곤란하다고. 합리화를 마친 밥이 등받이에 기댔음
근데 또 막상 자기가 빠진 줄도 모르고 웃고 즐기고 난리가 난 걸 보고 있자니 약간 꽁해지기도 함. 뭐야, 정말 내가 빠진 줄 모르나? 하는 생각을 하는 자기가 기가 막히기도 해서 푸, 하고 한숨과 웃음 사이의 뭔가를 흘렸음
재생다운로드B6237AAA-DDB1-4518-80B7-E0BB491BD6F2.gif


재생다운로드글렌파월53.gif
-트위티야?

그런 밥의 얼굴 위로 그림자가 드리웠음. 역광 때문에 얼굴은 보이지 않았지만 이 목소리는 누군지 모를 수가 없지. 육탄공격을 해오던 근육덩어리들 중에서도 가장...가장, 뭐랄까. 그게.
감정을 정의하는 것보다 정강이에 근지러운 열기가 오르는 것이 더 빨랐음. 바로 저 목소리의 주인이 풋볼 중에 쓰다듬었던 곳이.
그래서 밥은 생각을 그만두고 무시를 택했음. 낯선 감정과 감각을, 행맨을. 너만 내 말 씹냐? 나도 씹을 수 있거든. 다만 밥의 행먹금이 무색할 만큼 재빠르게 뒷말이 따라붙었음

-온통 노란데 부리가 삐죽하잖아.

그 말을 들은 밥이 입술을 도로 꾹꾹 말아넣음. 그 탓에 사람 입에 부리라는 표현을 쓰는 건 무슨 말뽄새냐, 또 열받게 하네? 하는 대꾸는 속으로만 했음. 그런데도 굴하지 않고 주절주절 목소리가 들려왔음. 심지어 웃음기가 잔뜩 밴.

-옷도 노랗고 선글라스도 노랗고. 노란색 좋아해? 하여간 베이비 아니랄까 봐...
-쿼터백, 풋볼 안 해?

결국 먹금에 실패한 밥이 누워 있던 몸을 반쯤 일으키려던 순간, 은은한 노란빛으로 물들어 있던 시야가 새하얘졌음
찌르는 듯한 햇빛에 밥이 반사적으로 눈을 찌푸렸고, 벗겨진 밥의 선글라스는 행맨의 손에 가 있었음


재생다운로드글렌파월53.gif
-...눈도 파랗고.
진짜 트위티네.

밥이 시린 눈을 바삐 깜빡이는 사이, 밥의 선글라스를 제 눈가에 대 보던 행맨이 눈살을 찌푸렸음

-아, 여기도 도수가 있어?
-그래, 그거 없으면 안 보이니까 줘.

그러면서 손을 내밀자 행맨은 의외로 순순히 선글라스를 돌려주었음. 물론 그게 손에 쥐여준단 말은 아니었다만.
밥의 선글라스를 든 채로 가까워진 행맨의 몸이 햇빛을 가리고 그제야 겨우 눈을 뜰 수 있게 된 밥이었지만 시야가 흐릿해서 제대로 보이지는 않았지. 지금 행맨이 어떤 표정을 하고 있는지.
다만 아주 순간적으로, 마치 두 손으로 제 머리를 감싸 쥐는 듯한 자세가 되었다가 관자놀이를 스치고 멀어져 간 커다란 손의 온기며 땀냄새와 섞인 샤워코롱 향 같은 것들이 잔상처럼 남았을 뿐
​​​​​CDB0A93B-3888-4A92-95AD-05F27B773C95.jpeg
노란 렌즈가 눈을 덮어 시야와 초점이 돌아오자, 맞은편에는 쏟아지는 열기와 햇빛을 사람으로 만들어 놓은 듯한 얼굴이 있었음. 선글라스를 썼는데도 어쩐지 눈이 부셨지

-행맨! 뭐 해! 튀었냐!

뒤늦게라도 그 표정을 읽어 보려 했던 밥의 시도는 등 뒤에서 들려오는 목소리에 행맨이 돌아보며 수포로 돌아갔음

재생다운로드81430EBB-41B9-4853-8FE0-1776924F807B.gif
-나 참, 이길 기회를 줬는데도 걷어차다니. Your hangman is here!

다 죽여버리겠다고 으르렁거리며 행맨이 몸을 돌려 일어났음

-요 입, 입, 입.

미처 다물리지 못하고 살짝 튀어나와 있던 밥의 입술을 가볍게 잡아 흔들고서. 


-------



재생다운로드b434d02b5f93fa6f8306acf35fdc9cda.gif
-응? 웬일일까, 베이비가 보호자도 없이 나를 찾고?

평소처럼 빙글거리며 수작을 부리려던 행맨의 입매가 굳었음. 바로 그 입 앞까지 밥의 손이 뻗어왔거든.
입술에 닿을 듯 말 듯한, 하지만 결국은 닿지 않을 거리에서 멈춘 밥의 손이 금세 멀어졌음

재생다운로드밥03.gif
-그, 이거 말고...치실로 갈아타는 건 어때? 잇몸에도 안 좋고 잇새가 벌어질지도 몰라.

밥의 손가락 사이에는 행맨이 질겅거리고 있던 이쑤시개가 들려 있었음.
남의 입술을 가지고 장난질을 쳤으니 자신도 리벤지를 하고 싶은데-가급적 입과 관련된 쪽으로 말이야-, 행맨은 입술 삐죽거리는 버릇은 없고...물론 가끔 아니 좀 자주 틀어막고 싶을 때는 있었지만...아, 맞아! 하고 행맨의 입술 사이에서 진기명기를 선보이는 이쑤시개에 생각이 미친 거지. 그리고 과연 밥의 이번 일격은 제법 효과가 있는 듯했음. 
행맨이 얼이 나가서 입도 못 다물고 있는 사이 밥은 웅얼웅얼 준비했던 말을 이어 갔음.

-뭐 하나를 계속 씹는 건 치아건강에도 안 좋고... 우린 또, 참아야 할 일이 많잖아? 이 악물 일이 많으니까...
-...하...
-행맨?

77FD6632-4669-4473-A3DD-A765EA551661.jpeg-하, 하하.. 하하하하핫!

참을 일이 많지 않냐는 밥의 말이 무색하게, 행맨은 참는 기색 하나 없이 시원하게 웃어젖혔음. 그런 행맨을 보며 밥이 뭔가 잘못됐나, 이게 아닌가 싶어질 만큼 한참을.



행맨밥
2022.09.24 02:40
ㅇㅇ
모바일
하 밥 너무귀여워 ㅋㅋㅋㅋㅋㅋ
[Code: d243]
2022.09.24 02:42
ㅇㅇ
모바일
행맨이 빵 터질 만하다 밥 존나 귀엽넼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Code: f0b2]
2022.09.24 02:43
ㅇㅇ
모바일
하.......진짜 귀여워 미치겠다
[Code: d9fa]
2022.09.24 02:56
ㅇㅇ
모바일
아 미친 존나좋다...달다...달아 하 간지럽다간지러워ㅜㅜㅜㅜㅜㅜ하ㅜㅜ센세ㅜㅜㅜ제발 어나더ㅜㅜㅜ
[Code: 4553]
2022.09.24 03:52
ㅇㅇ
모바일
ㅠㅠㅠㅠㅠ 진짜 저 트위티 어쩜 좋아 ㅠㅠㅠ
[Code: 005d]
2022.09.24 08:19
ㅇㅇ
모바일
존나 커엽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Code: ae00]
2022.09.24 08:20
ㅇㅇ
모바일
너무 좋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Code: ae00]
2022.09.24 08:31
ㅇㅇ
모바일
밥 너무 귀여워ㅠㅠㅠㅠㅠㅠㅠㅠ 행맨 웃어버린 것도 넘 좋네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Code: 7112]
2022.09.24 08:45
ㅇㅇ
모바일
서로 입가지고 장난치는데 간질간질하고ㅠㅠㅠㅠㅠ 얘네 썸타네 지금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Code: f5a4]
2022.09.24 08:57
ㅇㅇ
아 미친 밥 너무 귀여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Code: 77e4]
2022.09.24 08:58
ㅇㅇ
너무 간질가질하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Code: 77e4]
2022.09.24 08:58
ㅇㅇ
크아아 졸커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Code: 999c]
2022.09.24 09:47
ㅇㅇ
크아아 미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Code: a9fa]
2022.09.24 09:47
ㅇㅇ
밥 왜 이렇게 귀여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행맨이 못참고 웃을만 하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Code: a9fa]
2022.09.24 09:48
ㅇㅇ
맞은편에는 쏟아지는 열기와 햇빛을 사람으로 만들어 놓은 듯한 얼굴이 있었음

캬 행맨 묘사 미쳤다 진짜.....
[Code: 0caa]
2022.09.24 09:49
ㅇㅇ
밥도 너무 커여워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Code: 0caa]
2022.09.24 09:49
ㅇㅇ
이러니까 행맨이 귀여워하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Code: 0caa]
2022.09.24 09:51
ㅇㅇ
모바일
띠발 너무 귀여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Code: 45e7]
2022.09.24 09:51
ㅇㅇ
모바일
행맨이 귀여워할수밖에 없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Code: 45e7]
2022.09.24 10:17
ㅇㅇ
아 어떡해 너무 귀엽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Code: 7e41]
2022.09.24 10:17
ㅇㅇ
나도 행맨처럼 웃고 있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Code: 7e41]
2022.09.24 10:19
ㅇㅇ
존나 귀엽다 ㅋㅋㅋㅋㅋㅋㅋㅋ 행맨이 못참고 웃어버리는 거까지 찰떡 ㅋㅋㅋㅋㅋㅋㅋㅋㅋ
[Code: 9a91]
2022.09.24 11:21
ㅇㅇ
모바일
선글라스를 썼는데도 눈이부셨대ㅠㅠㅠㅠ 행맨한테 입술 잡힌 밥 상상하니까 개커여움ㅋㅋㅋㅋ 복수한다고 생각해낸게 이쑤시개 뺏고 걱정하기야? 존나 커여워죽겠넼ㅋㅋㅋㄱㅋ
[Code: e7df]
2022.09.24 11:59
ㅇㅇ
모바일
밥에게는 복수지만 행맨에게는 엄청난 관심인데ㅋㅋㅋㅋㅋ
[Code: 362a]
댓글 작성 권한이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