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쓰기
https://hygall.com/10548142
view 1004
2017.01.12 22:26
닼니스 ㅇㅅㅍ?





생도 시절 커크는 본즈가 자기에게서 조지 커크를 찾지 않아서 본즈랑 친해지게 됨. 그간 한 번도 가져본 적 없던 정상적인 관계였기 때문에 커크는 자연스럽게 본즈한테 의지하고 매달렸으면 좋겠다. 그런데 본즈가 먼저 커크를 사랑하게 되는 거 보고싶다. 어쩌다 그렇게 됐는지는 본즈 스스로도 잘 모름. 그냥 좀 눈에 밟혀서 챙겨주다보니 아픈 손가락처럼 느껴졌는데 돌이켜보면 사랑하고 있었다던가...


본즈가 자기 감정을 알아차릴 때가 되면 커크는 본즈가 어떤 식으로 자길 보는지 이미 알고 있을 듯. 어릴 때부터 눈칫밥 먹고 커서 사람들 간 관계 읽는 데는 도가 튼데다 아이오와 망나니 시절이랑 아카데미 바람둥이를 거치고 철이 들기까지 산전수전 다 겪으면서 자기를 보는 시선을 판단하는 데 점점 더 예민해졌기 때문에 본즈의 시선에 담긴 감정 읽는 것 따윈 일도 아니겠지. 커크는 본즈가 뚫어져라 쳐다봐도 모른 척 지나가고 열망하는 시선을 발견하면 마주 웃어주면서도 전혀 알고 있다는 낌새를 내비치지 않음. 본즈가 돌변하면 상처받지 않을 준비를 하면서 서서히 멀어지려고도 해봄. 본즈랑 함께했던 추억을 좋았던 기억으로만 남기고 싶었기 때문에.


근데 커크의 예상과는 달리 본즈가 바뀌는 게 없었으면 좋겠다. 커크는 이게 아닌데 싶으면서도 본즈가 예전에 거쳐온 사람들 같지 않아서 좋기도 하고 기쁘기도 함. 같이 엔티 타고서도 본즈가 전혀 고백할 것 같지 않고 그렇다고 자길 향한 시선이 변하지도 않으니까 커크는 복잡하게 생각하지 않게 됨. 다 좋은 게 좋은 거니까... 다시 본즈한테 어리광도 부려 보고 고집도 피우고 그러면 본즈는 어리둥절하면서도 그냥 커크가 변덕 좀 부렸겠거니 생각했으면.


그리고 커크는 닼니스 이후에 깨어나서 본즈를 본 순간 눈물이 핑 돌았음. 살 수 있을 거라곤 생각도 못했는데 어쨌든 자길 살린 사람이 본즈여서 좋고 살아서 본즈 봐서 좋고.. 회복하면서 계속 본즈 생각만 하던 커크는 드디어 자기가 본즈를 좋아한다는 사실을 깨달으면 좋겠다. 기나긴 병실 신세를 벗어나 회복기념으로 둘이서 술 한잔 하는데 술 좀 들어가고 커크가 본즈한테 눈을 맞춤. 그때까지도 본즈가 커크를 보는 시선은 변함없겠지. 그래서 커크가 충동적으로 말함. 우리 이제 솔직해지자. 본즈.
[Code: 8ba7]
2017.01.12 (22:51:20) 신고
ㅇㅇ
모바일
허억 센세 이제 몸으로 솔직해지는거 어나더!!!!!!!!
[Code: f50f]
2017.01.12 (22:55:15) 신고
ㅇㅇ
몰라 다 필요없어 센세는 내 아내고 어나더를 가져오지 않으면 구워서 먹을거야 알아들어?
[Code: 419b]
2017.01.12 (22:55:25) 신고
ㅇㅇ
모바일
허미 미친 헉헉 존좋 허미
[Code: 23b0]
2017.01.12 (22:56:16) 신고
ㅇㅇ
모바일
진심 취직 ㅠㅠㅠㅠ 본즈 감정을 알면서 마음이 복잡해지는 커크랑 변치 않는 눈빛으로 바라보는 본즈 존나 좋아요 센세 최고다
[Code: 23b0]
저장
Notice 개념글 추천수 조절 기능이 생겼습니다. [204]
돋긔
03-23 12959 379
Notice [필독] 해외연예 갤러리 입니다. [1772]
돋긔
06-03 388875 2542
834988 스벅 이거 하는사람 있겠냐 모바일 [4] ㅇㅇ 07:22 198 1
834987 외로운 붕들 잠깐 이리와봐라 모바일 [4] ㅇㅇ 07:19 952 75
834986 요램 사은품 진짜 오이렇게 예쁜거냐 모바일 [1] ㅇㅇ 07:19 131  
834985 ㅅㅌㅁㅇ ㅁㅊ나붕 슽트렛스성 타루모 온 듯 모바일 [1] ㅇㅇ 07:17 50  
834984 ㅈㅁㅁㅇ 라푼젤 우편 발송시 어떻게 포장해야 안전하게 갈까 ?'ㅜ 모바일 [4] ㅇㅇ 07:17 56  
834983 ㅃ투러버스와베어에서 뎅니이름이 로만이구나 모바일 ㅇㅇ 07:16 34  
834982 스코미치 서로 잘생겼다 아름답다 부둥부둥 하는거 존좋ㅠ 모바일 ㅇㅇ 07:15 21  
834981 붕새기들은 일인교도 젊잘생쁜 교주님들 영업하던데 모바일 ㅇㅇ 07:15 36  
834980 너붕이 사실 신이라면 어떤 신이였을 것 같냐? 모바일 [5] ㅇㅇ 07:13 122  
834979 시발뭐지 지금인났는데 모바일 ㅇㅇ 07:10 50  
834978 디상으로 일기쓰는 상엽이가 보고 싶다 [1] ㅇㅇ 07:05 346 23
834977 ㅃ 지금 밖인 하냥붕 있나오....? 모바일 [6] ㅇㅇ 07:05 269  
834976 밥 먹고 다녀라 티모시 모바일 ㅇㅇ 07:04 34 1
834975 아침갤에 마끠아벨리가 투표할 때 어떤 사람고르는지 보고갈래? [3] ㅇㅇ 07:03 90 5
834974 아침부터 모닝라면해서 동거인들을 도발시켰다 모바일 ㅇㅇ 07:02 41  
834973 아시안배우들을 소주하고싶은 시간이군 모바일 [3] ㅇㅇ 07:02 66 2
834972 아 청소해야하는데 미치겠네 모바일 [2] ㅇㅇ 07:02 23  
834971 너붕붕: 갑자기 내 이상형은 왜? ㅇㅇ 07:01 344 36
834970 부지런한 새나라의 겨린이가 세즈 뇸뇸함 모바일 [1] ㅇㅇ 07:01 21  
834969 나 스토니러 아니라 생각했는데 앵슷 스토니 무순만 보면 홀린듯 들어간다 모바일 ㅇㅇ 07:00 69 7
834968 오 햎 아이디 있어도 와이파이 데이터 번갈아쓰면 하루동안에도 코드 바뀜? 모바일 [1] ㅇㅇ 06:58 109  
834967 셀프탈색 성공하는사람들 모바일 ㅇㅇ 06:58 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