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s://hygall.com/340063401
view 40
2020.11.23 05:20
일찍 자려고 누웠는데

잠이 안와서 오만가지 생각을 다하다가

갑자기 드길 생각이나더라. 세상 끝까지 가자인가 그거 번역만 기다리던 날도 있었는데

몇년이나 되었다고 이상하게 너무 가슴이 벅차다 드길 클립 다시 찾아보느라 잠도 다 자버린거 같음 지금 내가 이런줄 그때는 몰랐겠지ㅋㅋㅋ
비회원이나 신규회원은 댓글을 쓸 수 없는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