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2023.12.10 20:13
ㅇㅇ
아 내가 아는 그건가 했는데 맞네 ㅋㅋㅋㅋㅋㅋ나도 뭣모르고 읽었을때 마지막은 좋은데 중간에서 뭐지; 했음
[Code: 71df]
2023.12.10 20:18
ㅇㅇ
모바일
공? 털공 암내털공 암내털중딩공
워딩변화 왜케웃김
[Code: 28c4]
2023.12.11 02:49
ㅇㅇ
모바일
ㅋㅋㅋㅋㅋ
[Code: 9293]
2023.12.10 20:21
ㅇㅇ
모바일
아니 근데 전체적으로 노란장판 잘 살리긴 했네 물론 소재는 존나 구웨엑이긴 한데 ㅋㅋㅋ
[Code: c1c8]
2023.12.10 20:22
ㅇㅇ
모바일
[작성자가 삭제한 댓글입니다.]
[Code: d291]
2023.12.10 20:24
ㅇㅇ
모바일
ㄱㅆ 내가 빌린 책은 2016년에 나온 개정판임
[Code: 599a]
2023.12.10 20:24
ㅇㅇ
모바일
ntr 취향이라도 가진 새끼인가 존나 와..
[Code: 9988]
2023.12.10 20:27
ㅇㅇ
모바일
ㅅㅂ ㄱ 명칭이 계속 바뀌는게 웃김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Code: d0b5]
2023.12.10 20:27
ㅇㅇ
모바일
성석제 존나 개저작가들이 끼리끼리 알아주는 문학판 남류작가
[Code: 0a0f]
2023.12.10 20:30
ㅇㅇ
모바일
거부할 수 없는 암내에 홀리듯 암내털공 이지랄 ㅜㅋㅋㅋㅋㅋ
[Code: 52ee]
2023.12.10 20:47
ㅇㅇ
모바일
햎에서도 언급 맘ㅎ이 됐었던 것 같은데 이게 이런 내용이었어......? 허미 몰랐다 정말 찐 아련한 사랑 내용인 줄
[Code: 468d]
2023.12.10 20:57
ㅇㅇ
모바일
글빨이 존나웃기다 ㅅㅂ ㅋㅋㅋ동야 돌잡이 ㅋㅋㅋ암내냄새 ㅋㅋㅋㅋㅅㅂㅋㅋㅋㅋㅋㅋㅋ
[Code: 2bc9]
2023.12.10 20:59
ㅇㅇ
모바일
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나도 구절 몇개에 끌려서 읽어봤는데 여혐 너무 심해서 못 읽겠더라
[Code: a852]
2023.12.10 21:00
ㅇㅇ
모바일
않이 원작ㅅㅂ 여탕과 여자는 왜??????????????
[Code: 34e6]
2023.12.10 21:00
ㅇㅇ
모바일
아니 글이 너무 웃기잔아 갑자기 책에서 암내가 나기 시작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Code: 14d7]
2023.12.10 21:03
ㅇㅇ
모바일
어 나도 ㄱㅇ짤 생각남ㅋㅋㅋㅋ 그딴 내용이엇군
[Code: 9e1a]
2023.12.10 21:24
ㅇㅇ
모바일
우우욱 씹 한남내 미친 글이네
[Code: 238d]
2023.12.10 21:28
ㅇㅇ
작가 똥꼬충인가봐 시발
[Code: f385]
2023.12.10 21:38
ㅇㅇ
모바일
나도 여초 ㅁㅅ짤만 봣지 이런 내용인줄 이제알앗다ㅅㅂ
[Code: 8484]
2023.12.10 21:46
ㅇㅇ
모바일
나도 성석제 싫드라 징그럽더라고
[Code: 1c44]
2023.12.10 21:48
ㅇㅇ
모바일
"한번 안아 보자."
"그래."

나는 처음으로 너를 받아들였다.
네가 나를 안았던 팔을 풀고 외투 단추를 풀면서 말했다.

"너, 다시는 안 오겠구나."
"그래."

너는 외투를 벌렸다.
나는 마지막으로 네 품안에 스며들었다.

"사랑한다."

너는 나를 깊이 안았다.

"나도."

이 묺 맞음? 이 부부넹 홀려서 읽으려 했는데 시발 절대 안 봐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후기추
[Code: 90ad]
2023.12.10 22:27
ㅇㅇ
모바일
ㅅㅂ 이부분만 유일하게 좋네
[Code: f8ea]
2023.12.10 21:52
ㅇㅇ
모바일
시발 나무야 미안해
[Code: 5d86]
2023.12.10 21:53
ㅇㅇ
모바일
와 시발 한번 안아보자 <이 부분만 알아서 ㅈㄴ버석하고 아련한 소설인 줄 알았는데 남작가가 쓴 암내털공이 친 대사였다니ㅆㅂㅋㅋㅋ
[Code: b0ac]
2023.12.10 21:55
ㅇㅇ
모바일
니가 글 더 잘 쓰는 듯 ㅋㅋㅋㅋㅋㅋ 와나씨발 글내용 미쳤나 걍 씹범죄자한남묺이네
[Code: 59f1]
2023.12.10 21:57
ㅇㅇ
모바일
으 시바 나도 저거 읽었는데 개좆같네 암내책
[Code: e7d3]
2023.12.10 22:07
ㅇㅇ
모바일
와 ㅅㅂ 나도 아련한 청게물로 기억하고 있었는데 시발
[Code: e1e9]
2023.12.10 22:24
ㅇㅇ
모바일
하여간 남자는 남자를 존나게 사랑함
[Code: ef00]
2023.12.10 22:33
ㅇㅇ
모바일
털공부터 쳐웃으면서 읽음 제목만 아는데 후기 고맙다야 걸러야지
[Code: 9c77]
2023.12.10 22:43
ㅇㅇ
모바일
ㅋㅋㅋㅋ몰카충짓이 한남의 본성인가 청게물에도 빠지지도않고 등장하는게 놀랍다
[Code: 1ea4]
댓글 작성 권한이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