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s://hygall.com/511967597
view 2241
2022.12.06 14:18
97daa7b1ddb671a18b122684c418aa06.jpg


판판한 배 다 씹혀서 잇자국 나고 멍들었는데 선수들한테 소리치느라 복근에 힘 들어갈 때마다 욱신 거리는 거. 쇄골에 남은 키스 마크 가리려고 첫 단주까지 채운 탓에 땀은 삐질삐질 흐르고, 걸음 옮길 때마다 엉덩이 사이가 저릿해 움직임도 최소한으로 함. 그 장면 집에서 중계로 보고 있던 사우디 감독은 그 모습 보면서 좀 생각 많아질 것 같음. 전애인들과 하던 거에 절반도 안 한 건데 왜 저렇게 힘들어 할까. 디에고 길들이려면 한참 걸리겠군. 이러면서 턱에 힘 주는 거 보고 싶다.


f67badc50053fa573793f9c835679780.jpg


사우디감독 우르과이감독
2022.12.06 14:20
ㅇㅇ
모바일
센세 제발 압해.......
[Code: 0ed2]
2022.12.06 14:21
ㅇㅇ
모바일
ㅁㅊ 센세 어나더 제발
[Code: d069]
2022.12.06 14:24
ㅇㅇ
모바일
센세 어떻게 길들이는지 억나더로 압해..
[Code: df20]
2022.12.06 14:28
ㅇㅇ
와ㅅㅂ 풀발기했다.....
[Code: 881c]
2022.12.06 14:33
ㅇㅇ
모바일
센세 더줘 더줘
[Code: ec1e]
2022.12.06 14:45
ㅇㅇ
모바일
마히다 마히어
[Code: 22a2]
2022.12.06 14:55
ㅇㅇ
모바일
존나 맛있다
[Code: 79d1]
2022.12.06 15:05
ㅇㅇ
모바일
그래서 어떻게 길들일건데 마히다마히다
[Code: 5e72]
2022.12.06 19:18
ㅇㅇ
모바일
마히다 정말…
[Code: 63ce]
댓글 작성 권한이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