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s://hygall.com/312272446
view 1831
2020.08.02 20:36
재생다운로드DBA1970F-6233-4398-840C-2ED28EFBEB44.gif
같은 키아누










cf4b0f3f32f93d6a73a024b97005d00a.jpg
그리고 마음을 열지 않는 왕








키아누가 아주 어렸을때 궁에 행사가 있어 아버지따라 처음 입궁이란걸 해봄. 호기심에 아버지 손을 놓고 달려들어간 미로같은 건물 사이에서 길을 잃고 울고 있는데, 키아누보다 조금 더 나이가 많은듯한 아이가 손을 내밀거임. 사랑이라는 감정같은건 알지못할 어린아이였는데도 키아누는 션을 보자마자 운명처럼 반해버림. 하지만 제대로 말을 붙여볼새도 없이 없어진 아이를 찾으러온 사람들에 의해 어영부영 헤어졌겠지.

다시 만날 일이 없으니 션이 왕자일거라 상상도 못한채 그냥 본인처럼 어느집 고관대작의 아들이겠거니 여기며 키아누의 기억 속에서 희미해지겠지.



그렇게 시간이 흘러 막 열여섯쯤 되었을때, 아버지의 뜻에 따라 왕자비로 발탁돼 궁에 들어가게됨. 혼례식날 술잔을 들며 베일 사이로 처음 본 얼굴이 그때 손을 내밀었던 그 아이라서, 놀랍기도 하고 기쁘기도 하겠지.

이따 그때 일을 꼭 말씀드려야지, 날 기억하실지도 몰라, 아냐 기억못하셔도 괜찮아.

두근대는 마음으로 혼례를 치르지만 키아누가 션에게 그때 일을 말해줄 기회는 없었음. 션이 아예 방에 들어오지도 않았으니까.

아무도 내려주지 않는 무거운 머리장식을 밤새도록 이고 앉아 키아누는 조용히 서러운 눈물만 뚝뚝 흘렸겠지.



정말 두사람이 함께해야할 공식적인 자리에서나 겨우 얼굴을 볼 수 있었는데, 그마저도 션은 키아누의 눈을 마주치면 마치 더러운거라도 묻게 되는것마냥 기분나쁜 티를 역력하게 냈음. 밝고 명랑한 성정을 지녔던 키아누는 점점 사람들의 눈치를 보게되고 웃음도 말수도 적어짐.

선왕이 승하하고 왕위에 올라, 키아누는 자연스럽게 중전이 되었는데, 이전보다 더욱 크고 화려해진 거처로 옮겼음에도 조금도 기쁘지 않았음. 아무도 찾아오지 않는 커다란 건물 안에 혼자 덩그러니 앉아 하루종일 자신의 잘못이 무엇인지 곱씹어 보아도 도저히 답이 나오지 않았음.
이유를 말해주지 않을거라면 차라리 폐위라도 시켜주시지. 키아누는 연못가에 멍하니 앉아있을 때가 많았음. 그 위태로운 모습에 궁인들은 안절부절 못했지.
그렇게 키아누는 화려한 궁 안에서 션의 조용한 냉대 속에 조금씩 시들어가고 있었음.



그런 이야기들이 션의 귀에 들어가지 않을리가. 하지만 션은 듣고도 모른척했음. 키아누의 아버지가 자꾸 거슬렸지. 리브스가를 지금만큼 일궈낸 키아누의 아버지는 지방한직으로 벼슬을 시작해 각종 더러운 수법을 이용해 지금의 자리까지 올랐음. 왕의 결정권을 쥐락펴락할만큼 강력한 자리에. 션은 왕자시절부터 그런 그가 못마땅했음. 하지만 순하고 유약한 성정의 선왕은 그를 꺾지못하고 이리저리 휘둘렸음. 결국 자신의 뒤를 이을 왕자를 그런 뱀같은 인간의 자식과 혼인까지 시켰으니.
션은 자신의 무력함에 치가 떨렸음. 자신이 왕위에 오르면 가만두지 않으리라 이를 갈며 공부를 하고 세력을 키웠지. 

그러니 억지로 혼인한 왕자비가 눈에 들어올리가. 제대로 얼굴조차 쳐다본 적도 없어서 어떻게 생겼는지 어떤 생활을 하고있는지 관심도 없음. 그렇다고 사가로 내칠 생각은 추호도 없었지. 언젠가 귀중한 인질이 되어줄지도 모르니까.



선왕이 리브스경이 바친 음식을 먹은 뒤 '이유모를' 병으로 승하하자 션의 분노는 더욱 거세짐. 당장에라도 모든것을 쓸어버리고 싶었지만 그러기엔 아직 힘이 부족했음. 분노를 누르고 때를 기다려야했지.

그런데 어느날 측근 신하가 합방 이야기를 올리는거임. 왕자일적엔 비가 어리다는 핑계로 이리저리 피해왔는데 더이상 물러설 수가 없었지. 션은 이제 후사가 필요한 왕이 되었고, 키아누는 지난주에 열아홉이 되었으니까.


션오키아누
2020.08.02 (20:53:00) 신고
ㅇㅇ
어?? 센세?? 제목에 1 빠뜨리셨네요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Code: 7a46]
2020.08.02 (20:55:42) 신고
ㅇㅇ
모바일
어?? 센세?? 뒷부분 너무 많이 잘렸는데요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Code: 55d8]
2020.08.02 (21:54:08) 신고
ㅇㅇ
모바일
센세만을 기다려온것같아 ㅠㅠㅠㅠㅜ개쩔어 ㅜㅠㅠㅠㅜㅜㅜㅜㅜ 맘고생하는 키아누 너무 좋고요 ㅠㅠㅠㅠㅠㅠㅠ크아아아아 이건 진짜 어나더 있어야 한다 ㅠㅠㅠㅠㅜㅜㅜㅜㅜ
[Code: ed31]
2020.08.02 (23:46:03) 신고
ㅇㅇ
모바일
으아아아 센세 붕간적으로 어나더ㅠㅠㅠ어나더여ㅠㅠㅠ
[Code: fc28]
2020.08.03 (01:25:53) 신고
ㅇㅇ
모바일
👏👏👏👏👏👏👏👏👏👏👏👏👏👏👏👏👏👏👏👏👏👏👏👏👏👏👏👏👏👏
[Code: 0b99]
2020.08.03 (02:14:39) 신고
ㅇㅇ
모바일
하버드... 퍄...
[Code: 2ff2]
2020.08.03 (09:53:05) 신고
ㅇㅇ
모바일
더 더....!!!ㅜㅜㅜㅜㅜ 센세 최고야.......
[Code: 0954]
비회원이나 신규회원은 댓글을 쓸 수 없는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