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s://hygall.com/248302460
view 7318
2019.12.10 08:09
오페라의 고스트 말고 오페라...

취미가 너튜브로 오페라 보는 거고 해외여행을 가도 오페라 공연 보는 붕이라 좋아해서 막 보다가 잡지식 생각나는 거 대충 쳐 봄;



1.오페라 무대 구조


대부분의 오페라홀은

가수들이 나와서 노래부르는 무대
-----------------------------------------------
한 층 아래에 오케스트라

이렇게 되어있고, 오케스트라가 위치하는 부분은 피트, 박스, 혹은 그라베라고 부름. 피트와 그라베는 구덩이라는 뜻인데, 그라베는 독어고 철자는 Graben임.

그런데 Grave는 영어로 무덤이란 뜻이 있다더라.

이 피트는 높낮이 조절이 됨.

어떤 오페라를 하냐에 따라 저 판이 올라가거나 내려가는데, 아마 소리 차이인 듯.

어떤 오페라는 제일 앞줄에 앉은 관객이 연주자와 아이컨택을 할 수도 있고
어떤 오페라는 제일 앞줄조차 아아아무것도 못 볼 수도 있음.

대부분의 경우 관객은 오케스트라를 볼 수가 없음. 너무 깊어서. 꼭대기층은 겨우 보이려나? 그런데 공연 후 무대인사할 때 그라베를 올려서 단원들을 보여주기도 함.

바그너 전용 홀인 바이로이트홀은 저 피트가 희한하게 되어있음. 어찌어찌 파고 들어가서... 관객이 아예 볼 수가 없음. 소리를 더 울리게 했다나 뭐래나.



2. 보러갈 때, 옷은 아무거나 입으면 됨.

정말 상관없음. 아 그래도 츄리닝은 좀...
그런데 해외에서 공연보면 신경써야할 거 같음. 나붕은 놀랐음, 공연 보러갔는데...
남자들 정장이야 '퇴근하고 왔나보네' 했는데 발끝까지 오는 드레스에 절대 길바닥에선 신으면 안 될 거 같은 하이힐 신고 온 여성분들 보고 기겁. 아주... 힘 빡 주고 오셨더라...



3. 요즘 기준에서는 정말 노이해인 거 너무 많음


19세기 오페라 특히 돌아버림.
여자들은 죽음. 그리고 폐결핵으로 참 많이들 죽음.
라보엠에서 미미, 라트라비아타에서 비올레타.

아 그리고 따라 죽기도 하고... (아이다)
오지 않는 남친을 기다리고 그를 위해 기도하다가 결국 안 와서 절망하다가 죽기도 하고 (탄호이저)
사랑하는 사람과 엇갈려서 인생 포기하고 다른 남자랑 결혼했다가, 뒤늦게 진상을 알고 자살하기도 하고
아 따라 죽는 거 또 있네, 토스카.
그리고 너무나 사랑해서 내가 사랑하는 사람을 위해 아빠 손에 죽는 딸도 있음. 그 딸이 사랑하는 남자는, 그 딸이 죽어갈 때 다른 여자를 꼬시고 있었는데도. 길다 씨밤........


야 저딴 캐릭으로 오페라를 만들다니 제정신?;;
라고 생각했는데, 작곡가 본인이 스토리부터 작곡 작사 무대까지 전부 도맡는 경우는 많지 않음.

소설이 뜬다 -> 유행한다 -> 작곡가가 나서서 '내가 이거 오페라화 할래!' 라고 한다

의 루트가 대부분임. 이 와중에 작곡가들이 서로 경쟁도 함. 예로 토스카. 푸치니 곡인데 원로하신 작곡가가 먼저 오페라화를 노리려고 하니까 푸치니가 은근슬쩍 '아 토스카같이 쎈 곡을 선생님이 하시기엔 좀... 너무 피칠갑 아닐까요...' 라면서 지가 그 작품을 채갔다고 함. (출처 나무위키)

예외로 바그너 오페라는,... 전설 + 자기 경험 + 아 여자는 자고로 지고지순하면서 내가 무슨 짓을 해도 다 기다리고 용서해야죠 = 노래는 끝내주는데 하... 너 이 새끼

개붕적인 의견인데... 지고지순하게 기다리는 바그너 오페라 속 여주들 보면 노래 듣다가도 답...답... 하필 또 그 옆에 벤츠 서브탑이 있는데 왜... 하...

음악은 끝내주니까... 언젠가 관심이 있다면 바그너 오페라도 보자... 쩔어준다... ㅠ


그러니까 저런 내용과 저런 캐릭에 열광했던 그 시대의 사람에게 한숨 쉬자.



4. 대부분의 오페라는 쉬는 시간 포함 3시간 가량임.

가끔은 4시간 반짜리 공연도 물론 있음. 그 때는 쉬는시간이 두 번.
당연히 2시간짜리 공연도 있음.



5. 남장 역이 있음.

여자 가수가 남장을 하고 노래를 부름.
극 중에선 남자임. 남장여자가 아니라.

그래서 어느 오페라에선 여자 가수 3명이 나와서 셋이서 삼각관계를 만듦. (장미의 기사)

한국어로는 바지 역이라고 하는데, 왜...이랬을까...? ...아는 붕 있으면 좀 알려줘....



6.노래 끝나고 박수는

쳐도 되고 안 쳐도 됨.
예의에 어긋나지 않음. 관객이 감동받아서 박수 치겠다는데 뭐 어때.
그런데 개붕적으로, 첫 막 첫 장면부터 사람들이 하나둘 박수치면 그 날 공연은 내내 치게 되고, 안 치면 끝까지 쓰윽 넘어가고 그러더라.

대충 눈치껏... 치고 싶으면 다같이...



7.레시타티보

노래하다말고 평서문으로 말하거나,
말을 하되 음높이가 있고 빠른 리듬으로 말하는 부분임.

이 부분은 다른 나라에서 연주할 때, 그 나라 언어로 하기도 함.

세빌리아의 이발사 (이태리어) 보는데 배우가 갑자기 한국어로

"하나, 둘 , 셋, 넷... 넷밖에 없잖아!" 이러셔서 개터짐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니 우노 듀오 이게 들려야하는데 느닷없잌ㅋㅋㅋㅋㅋ




생각나면 더 써야징
2019.12.10 (08:15:11) 신고
ㅇㅇ
모바일
5는 어린 나이의 소년을 표현할 때 메조소프라노를 쓰기도 함. 카운터 테너가 그 역할을 맡는지는 잘 모르겠음. Die Fledermaus에 나오는 Orlovsky 역은 게이라고 해석되기도 하는데, 메조소프라노와 카운터테너가 구분 없이 맡는 편인 듯...
[Code: db8c]
2019.12.10 (08:16:27) 신고
ㅇㅇ
모바일
박쥐 좋아죽음ㅜ 왈츠....
그럼 장미의 기사도 카운터테너가 부르기도 하려나??
[Code: 77dc]
2019.12.10 (08:23:43) 신고
ㅇㅇ
모바일
찾아봤는데 거의 없는 듯...? 오페라판이 원체 보수적이라 그런지 카운터 테너로 새로운 시도를 안하는 것 같기도 하고, 월드 클래스급 카운터 테너가 너무 희귀해서 더 그런 것 같음ㅋㅋ큐ㅠㅠㅠㅠ
[Code: db8c]
2019.12.10 (08:39:00) 신고
ㅇㅇ
아 그런데 바지역을 카운터테너가 한다고 상상하니까 뭔가... .음... 어... 나도 닫혀있나....... 상상이 안 가.........
[Code: 77dc]
2019.12.10 (09:12:44) 신고
ㅇㅇ
모바일
케루비노를 변성기 전 보이소프라노가 부르면? 음 위험한가 ㅋㅋㅋㅋ
[Code: 19d9]
2019.12.10 (08:17:19) 신고
ㅇㅇ
모바일
7은 몇년 전에 국립오페라단에서 Die Fledermaus 올릴 때였나? 그때 한국어로 많이 번역해서 하기도 했고, ㄱㅇ 개그맨 김bottle만 캐스트로 섭외해서 꽁트도 하고 했음. 요즘 클래식 대중화 하려고 여러가지 시도를 하는데, 그 방편인 것 같았음! 지명이나 음식 이름도 펄럭화했었던 걸로 기억함ㅇㅇ
[Code: db8c]
2019.12.10 (08:19:06) 신고
ㅇㅇ
모바일
양질엔 개추야! 북맠했다 지우지 마로라ㅠ
[Code: ca2b]
2019.12.10 (08:31:41) 신고
ㅇㅇ
모바일
19세기 베리즈모 오페라엔 여주가 미쳐서 부르는 광란의 아리아라는 것도 있잖아ㅋㅋ 여자 비참하게 극으로 몰고가는데서 카타르시스 느끼는 심리 궁금했는데 뜬금없이 햎에서 시발탑 후회탑 루트 인기인걸 보며 알것도 같아짐ㅋㅋㅋ 기본 여혐사회니까 여주만 굴렸겠지 그래도 참 심해
[Code: fdaa]
2019.12.10 (08:36:32) 신고
ㅇㅇ
모바일
그래서 여주들이 나름 똑부러지고 사랑도 쟁취하고 안죽는 모차르트 이탈리아어 오페라가 최애입니다ㅋㅋㅋ앗 코지판투테 자매는 똑똑하진 않네 눈뜬 장님이네 암튼ㅋㅋ 붕들 피가로의 결혼 들어라 모든 아리아 합창 중창이 다 아름답고 극도 존잼이야 캐릭도 골때림
[Code: fdaa]
2019.12.10 (08:37:50) 신고
ㅇㅇ
광란의 아리아....
정말 좋은데... 아... 저러다 숨 넘어갈라... 교주님... 제발... 숨 좀 쉬어요ㅜㅜㅜㅜㅜㅜㅜ
이런 생각할 때가 한 두번이 아님...
[Code: 77dc]
2019.12.10 (09:05:09) 신고
ㅇㅇ
모바일
5번 알못이긴한데 알기로는 옛날에 한국 레즈비언들 사이 속어로 부치는 바지씨라고 불렀단거 생각남ㅋㅋㅋ
[Code: 54a4]
2019.12.10 (09:16:34) 신고
ㅇㅇ
모바일
그러나 18세기 후반이 되면 오페라 관객들은 카스트라토의 기교 위주 창법에 흥미를 잃고, 자연스럽고 사실적인 목소리와 무대를 원하게 됩니다. 그래서 카스트라토 시대는 막을 내리고 근대 오페라가 시작되었습니다.

나폴레옹 군대는 1799년 시칠리아를 점령하면서 카스트라토 양성학교를 문닫게 했습니다. 그러나 나폴레옹 자신은 크레셴티니라는 카스트라토에게 반해 그를 황실 음악교사로 파리에 초빙하기도 했다고 합니다.

카스트라토가 사라지면서 그 시대에 카스트라토를 위해 작곡된 수많은 오페라 배역을 여성가수들이 불렀고, 후대에는 일반적인 남성의 역할을 여성 가수들이 부르게 되기도 했습니다.

이런 배역을 '바지역(trouser role)'이라고 부릅니다. 여성가수가 긴 드레스 대신 바지를 입고 나온다는 뜻에서 이런 이름을 붙였습니다.
네이버 지식백과
[Code: f7b2]
2019.12.10 (09:17:20) 신고
ㅇㅇ
모바일
카스트라토 거세한 남성 가수
[Code: f7b2]
2019.12.10 (09:23:08) 신고
ㅇㅇ
모바일
오페라 ㄷㄱ
[Code: 235c]
2019.12.10 (09:30:08) 신고
ㅇㅇ
모바일
궁금한게 하나 있는디 오페라는 대부분 이태리어(?) 부를 것 같다는 편견이 있거든... 이거 어케 알아들음? 걍 스토리만 알고 가서 흐름으로 대충 알아맞추는 거임? 아님 자막 띄워 주는 거 보는 거? 오페라 보러 가고 싶은데 이해 못 할까봐 못 가봤음ㅜ
[Code: 4ba0]
2019.12.10 (09:41:24) 신고
ㅇㅇ
모바일
ㄱㅆ 유명한 건 대체로 이태리어고 독일 프랑스 영어도 있음. 자막 있어!
해외면 자국어+영어로 화면 올려줌.
하지만 스토리는 다 알아가는 게 감상에 훨씬 도움된다. 자막 - 무대 번갈아 보면 좀 눈이 피곤해ㅠ
[Code: 9c30]
2019.12.10 (10:04:33) 신고
ㅇㅇ
모바일
오 글쿤 알려줘서 코맙
[Code: b2cc]
2019.12.10 (13:17:00) 신고
ㅇㅇ
모바일
ㄱㅆ 아닌데 한국어 대본 웬만한건 구글에다 치면 파일 뜸 나는 파일 보면서 유툽으로 오페라 한번 보면 대충 이파트에 무슨 내용으로 노래부르는구나 대충 알고 가면 훨씬 덜피곤함
[Code: 0db1]
2019.12.10 (10:19:48) 신고
ㅇㅇ
모바일
오페라 ㄷㄱ
[Code: c696]
2019.12.10 (10:41:01) 신고
ㅇㅇ
모바일
오페라ㄷㄱ
[Code: e70f]
2019.12.10 (10:48:56) 신고
ㅇㅇ
모바일
교양붕 ㄷㄷ 오페라 상식 ㄷㄱ
[Code: 7899]
2019.12.10 (11:31:11) 신고
ㅇㅇ
모바일
오페라 존잼! 혹시 시도하고 싶은데 뭘 봐야될지 모르겠다, 그러면 개붕적으로 모짜르트 돈 지오반니 ㅊㅊ한다! 아주 개난봉꾼 타이틀롤과 그를 둘러싼 인물들간의 앙상블 존잼존잼ㅇㅇ 권선징악의 형태를 가지고 있으면서도 결국 돈 지오반니 반성 절대 안하는것까지 전나 재밌으니까!
[Code: 8004]
2019.12.10 (12:49:34) 신고
ㅇㅇ
모바일
오페라 ㄷㄱ
[Code: 8bd2]
2019.12.10 (13:17:24) 신고
ㅇㅇ
모바일
첨에 나붕은 존나 애기때 밑에 오케스트라 있는거 모르고 소리가 어디서 나는겨 하다가 한 111196살 먹고 앞줄에서 보니까 존나 큰구덩이 있어서 개놀램ㅋㅋㅋㅋㅋㅋㅋㅋㅋ
[Code: 9329]
2019.12.10 (13:41:11) 신고
ㅇㅇ
모바일
오페라 상식 ㄷㄱ
[Code: 47b1]
2019.12.10 (13:51:17) 신고
ㅇㅇ
모바일
오페라 ㄷㄱ
[Code: b1ea]
2019.12.10 (14:05:05) 신고
ㅇㅇ
모바일
오페라 ㄷㄱ
[Code: 9fe9]
2019.12.10 (14:23:45) 신고
ㅇㅇ
모바일
오페라ㄷㄱ
[Code: 398b]
2019.12.10 (15:32:09) 신고
ㅇㅇ
모바일
오페라 ㄷㄱ
[Code: 0dea]
2019.12.10 (15:48:47) 신고
ㅇㅇ
모바일
오페라 ㄷㄱ
[Code: 7f3b]
2019.12.10 (16:04:32) 신고
ㅇㅇ
모바일
오페라 ㄷㄱ
[Code: 6d9a]
2019.12.10 (16:36:34) 신고
ㅇㅇ
모바일
오페라 ㄷㄱ
[Code: 9e72]
2019.12.10 (16:37:28) 신고
ㅇㅇ
모바일
오페라 ㄷㄱ
[Code: 1916]
2019.12.10 (17:06:33) 신고
ㅇㅇ
모바일
오케스트라 피트 독일어로 Grabe 아니고 Graben 임
[Code: 0400]
2019.12.10 (17:07:49) 신고
ㅇㅇ
모바일
ㄱㅆ오 n이 있었어?? ㄱㅅㄱㅅ 수정하겠음!!
[Code: 4d7f]
2019.12.10 (19:50:22) 신고
ㅇㅇ
모바일
와 잘읽었다 존잼 ㅋㅁㅋㅁ
[Code: 9927]
2019.12.10 (20:17:25) 신고
ㅇㅇ
모바일
오페라 ㄷㄱ
[Code: 685b]
2019.12.10 (20:37:04) 신고
ㅇㅇ
모바일
오페라 ㄷㄱ
[Code: c463]
2019.12.10 (22:34:29) 신고
ㅇㅇ
오페라 ㄷㄱ
[Code: 360c]
2019.12.11 (02:16:44) 신고
ㅇㅇ
모바일
오페라 ㄷㄱ
[Code: 8f8e]
2019.12.11 (02:44:38) 신고
ㅇㅇ
모바일
오페라 ㄷㄱ
[Code: 8ddf]
2019.12.13 (15:37:38) 신고
ㅇㅇ
모바일
나붕이 북맠했따 ㅋㅋㅋㅋㅋㅋㅋ 코맙!!!!!!!
[Code: babf]
2019.12.15 (17:47:00) 신고
ㅇㅇ
모바일
오페라 ㄷㄱ
[Code: 7ac1]
2020.01.08 (11:37:59) 신고
ㅇㅇ
모바일
오페라 ㄷㄱ
[Code: fcd1]
2020.05.22 (03:34:18) 신고
ㅇㅇ
모바일
오페라 ㄷㄱ
[Code: 7ad4]
비회원이나 신규회원은 댓글을 쓸 수 없는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