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s://hygall.com/115963209
view 261
2018.05.18 23:34
나붕은 영화가 말하고자 하는게 진짜 시발 뒤통수 맞은듯이 확 밀려들어오더라 ㅋㅋㅋㅋㅋ 나 진짜 이런 영화 처음보고 이런 감정도 처음 느껴보는데 영화에서 계속 존재하지 않는걸 존재하는것처럼 원래 없었던 것처럼 이런 이야기를 자주 하길래 존나 어렵네... 하면서 봤는데 영화 끝나고 나니까 짐짜 이게 갑자기 확 생각나면서 진짜 소름끼침.. 어제봣는데 오늘도 계속 생각나고 여운 존나 길어서 2차는 어려운데 또 보고싶음... 뭔가 생각은 나는데 표현을 못하겠어서 어렵다..
2018.05.18 (23:35:50) 신고
ㅇㅇ
모바일
본문다받고 뜨요와꾸
[Code: 6dab]
2018.05.18 (23:36:36) 신고
ㅇㅇ
모바일
ㄱㅆ 22222 얼굴 진짜 열일하더라....
[Code: e8f8]
2018.05.18 (23:40:15) 신고
ㅇㅇ
모바일
원작을 좋아함.. 영상미도 좋았음.. 요즘 국영들 죄다 팔아먹으려고 상업영화만 나오는데 레알 거장 직함 단 감독이 자기 스타일대로 찍은 영화 올만에 봐서 좋았음
[Code: d5a0]
2018.05.18 (23:48:49) 신고
ㅇㅇ
모바일
222 나붕은 이 감독 영화 처음본데 진짜 뒤통수 후려쳐맞은 것처럼 느끼는게 많아서 존나 거장은 거장이다 생각듦.. 다른 작품들도 볼라고..
[Code: e8f8]
저장